• Enrique Marty, Scene of people pouring white liquids.Dyptic 2, Oil on board, 122x122cm,  ONE AND J. Gallery

    Enrique Marty, Scene of people pouring white liquids.Dyptic 2, Oil on board, 122x122cm, ONE AND J. Gallery

  • Enrique Marty, Scene of people pouring white liquids.Dyptic1, Oil on board, 122x122cm,  ONE AND J. Gallery

    Enrique Marty, Scene of people pouring white liquids.Dyptic1, Oil on board, 122x122cm, ONE AND J. Gallery

  • Enrique Marty, Serie intruso. Poliptico oleo sobre tabla 6, 122x122cm, 2003,  ONE AND J. Gallery

    Enrique Marty, Serie intruso. Poliptico oleo sobre tabla 6, 122x122cm, 2003, ONE AND J. Gallery

  • Enrique Marty, Superwoman philosopher. Tryptic 1, Oil on board, 80x80 cm,  ONE AND J. Gallery

    Enrique Marty, Superwoman philosopher. Tryptic 1, Oil on board, 80x80 cm, ONE AND J. Gallery

  • Enrique Marty,  My mother and her devils 3, Oil on board, 100x100 cm,  ONE AND J. Gallery

    Enrique Marty, My mother and her devils 3, Oil on board, 100x100 cm, ONE AND J. Gallery.jpg

  • Enrique Marty, Album series 2, Oil on board, 60x60 cm,  ONE AND J. Gallery

    Enrique Marty, Album series 2, Oil on board, 60x60 cm, ONE AND J. Gallery

  • Enrique Marty, Album series 7, Oil on board, 60x60 cm, ONE AND J. Gallery

    Enrique Marty, Album series 7, Oil on board, 60x60 cm, ONE AND J. Gallery

  • Enrique Marty, Album series 16, Oil on board, 60x60 cm,  ONE AND J. Gallery

    Enrique Marty, Album series 16, Oil on board, 60x60 cm, ONE AND J. Gallery

  • Enrique Marty, Album series 18, Oil on board, 60x60 cm,  ONE AND J. Gallery

    Enrique Marty, Album series 18, Oil on board, 60x60 cm, ONE AND J. Gallery

  • Enrique Marty, Inger´s baby 1. Tryptic 1, Oil on board, 122X122cm,  ONE AND J. Gallery

    Enrique Marty, Inger´s baby 1. Tryptic 1, Oil on board, 122X122cm, ONE AND J. Gallery

엔리케 마티는 주로 광란, 공상에 의한 강박관념을 자신의 주변환경이나 상황들을 통해 특정한 방식으로 묘사하며 회화와, 조각, 동영상 작업을 결합해 연극적인 시나리오를 만들어낸다. 그의 그림의 대부분은 일상이 담긴 스냅샷 속에 있는 인물의 행동이나 순간의 상황들을 묘사한다. 등장인물들은 때때로 관람자를 의식하기도 하며 잔인하거나 우스꽝스러운 장면들을 마치 찰나의 모습처럼 보여준다.
그의 작품에서 등장하는 조각은 작가 주변에 실제 하는 사람들의 초상을 기반으로 하며, 시나리오 안에서 연극적 도구로 작용한다. 등은 놓여진 그 자체로 조각이자 연극의 개체로서 특정한 심리를 연출하며 각각에 해당하는 역할을 맡고 있다. 그의 동영상 작품 역시 이런 유사한 구성을 기반으로 하고 있다.
2010년 원앤제이 갤러리에서의 전시 또한 회화, 조각, 동영상 작업으로 이루어졌으며 각각의 매체는 그 자체로는 중요하지 않지만 각기 결합되어 기묘한 분위기를 창조해낸다. 작가는 지금은 갤러리로 쓰이는 이 공간이 예전에는 사람이 사는 평범한 집(house)이었다는 점에 착안하여 이곳에 살던 바로 그 사람들이 유령이며 그들이 갤러리를 견학한다는 컨셉의 프로젝트로 상상력을 발전시켰다.
작가는 주변에서 가장 친근한 환경을 소재로 우리의 현시대와 그것들의 관계를 반영하는 작업을 하고 있다. 이번 전시에서 관람객들은 그의 친척들과 친구들을 작품으로 만날 수 있었을 것이다. 작가는 그 작품들을 이 공간에 잠시 머물렀던 사람, 영혼(Ghost)이라고 생각한다. 이번 전시에서 관람객은 전시장에 초대받지 않은 방문객이 되었을 것이며 이들 영혼과 유쾌하

엔리케 마티, 1969년 스페인 살라만카 출생. Arts from Salamanca University에서 1992년에 학위를 받았다. 스페인 살라만카에 거주하며 작업하고 있다.

Education

1997

Fundacion Marcelino Botin Grant,
Salamanca, Spain

1995

Workshop Juan Muñoz.
CÌrculo de BBAA.
Madrid, Madrid, Spain

1992

Degree in Arts from Salamanca University,
Salamanca, Spain

Solo Exhibitions

2008

Dank and Dismal,
Deweer Art Gallery,
Otegem.Belgium

Duelo, Watercolours, GEM.
Museum OF Contemporary Art,
Hague, Netherlands

Just one Bad Idea After Another,
K4 Gallery, Munich, Germany

2007

Una Mosca en el Parabrisas,
Galeria Marzana, Bilbao, Spain

Duelo, Galeria Cubo Azul,
Leon, Spain

Club Matadero, Site specific.
Benavides. MUSAC, Leon, Spain

Ghostdickyoutube,
Galeria Llucia Homs,
Barcelona, Spain

2006

Musterhaus, K4 Galerie,
München, Germany

Nephew, Artspace Witzenhausen,
Amsterdam, Holland

Calle Apocalipstick,
GalerÌa Espacio Mìnimo,
Madrid, Spain

Aim at the brood,
Deweer Art Galerie,
Otegem, Belgium

Iglesia Verónicas,
Murcia, Spain

Smells like dry blood,
Galería Arcaute Arte Contemporáneo,
Monterrey, México

2005

Lebensborn,
GalerÌa Lluciá Homs,
Barcelona, Spain

Hotel Medula,
Museo de Arte Contemporaneo,
Querétaro, Mexico

Flaschengeist,
La caseta del Aleman MUSAC,
Leon, Spain

Group Exhibitions

2009

Mi vida. From Heaven to Hell,
Mücsarnok Kunsthalle, Budapest, Hungary